카드뉴스 언론보도 필요성 살펴보기-① 뉴스제공 방식 모바일에 맞춰야
상태바
카드뉴스 언론보도 필요성 살펴보기-① 뉴스제공 방식 모바일에 맞춰야
  • 이민형 기자
  • 승인 2018.04.18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자들의 기사소비 모바일에서 약 90% 시대 맞이해, '카드뉴스는 홍보효과와 직결'

 

 

 

 

 

 

 

 

 

 

 

 

 

[파이트타임즈= 이민형 기자] 기사소비 약 90%가 모바일에서 일어나고 있는 현재.
국내 (인터넷)언론사 및 기업들이 왜 카드뉴스 형식으로 언론보도를 진행해야 되는지 그 이유에 대해서 살펴봅니다.

#오프라인.PC시대 

기사 배포 방식의 경우를 살펴보면, 언론사는 텍스트기반의 형태로 콘텐츠(기사)를 생산해 참조사진과 함께 신문 또는 PC에 배포했습니다.

#지금은 모바일 시대  

기사 구독의 약 90%가 모바일에서(출처=검색포털 2017 INSIGHT 통계로 보는 뉴스) 일어나고 있는 현재에는, 기존에 텍스트 기반의 콘텐츠는 스마트폰과 같은 작은 화면에서는 독자들의 시선을 끌지 못해 잘 보여지지도, 그리고 끝까지 읽혀지지도 않고 있습니다.

#무한정보시대, 콘텐츠 형태가 중요  

매일 같이 쏟아지는 정보의 홍수 속에서
독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아 관심을 끌고, 해당 기사가 보여지고 알려지기 위해선
작은 모바일 화면에서도 한눈에  독자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카드뉴스' 가 바로 대안입니다.

카드뉴스는 이미지와 함께 제공되어 모바일의 작은 화면에서도 기사가 보여지며,알려질 수 있게 됩니다.

기업 온라인 언론홍보 기사의 경우도 마케팅의 홍보효과를 얻기 위해선 '카드뉴스' 가 대안이 될 수 있습니다.                          

회사의 이슈와 제품홍보, 이벤트, 계약체결 등과 같은 보도자료의 경우에도 아무리 잘 작성했더라도, 장문의 텍스트 형태의 온라인기사는 모바일에서 시각적으로 독자들의 관심을 끌기가 어렵습니다.

그래서, 보도자료를 열심히 작성은 했으나, 모바일상에서는 독자들에게 끝까지 읽혀지지도 않아 사실상 홍보효과를 기대하기가 어려운 것도 사실입니다.

오늘은 모바일시대 왜 카드뉴스로 언론보도를 해야되는지 그 첫번째 이야기에 대해서 살펴보았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