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에타이 레전드 ‘농키파후윳’, 48세 일기로 별세
상태바
무에타이 레전드 ‘농키파후윳’, 48세 일기로 별세
  • 유정현
  • 승인 2021.04.12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농키파후윳 / 출처 = 타이거 무에타이 짐
사진 = 농키파후윳 / 출처 = 타이거 무에타이 짐

 

[파이트타임즈] 태국의 레전드 낙무아이 ‘농키파후윳’이 48세를 일기로 별세했다.

누구보다 건강할 것 같았던 그는 지난 1월 폐암 4기 진단을 받았고, 병세가 악화됨에 따라 세상을 떠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1980~90년대 활동하며 283전 266승 15패 2무의 기록을 보유한 태국의 레전드 낙무아이 중 한 명으로, WMC 세계 챔피언 타이틀과 함께 6년 간 룸피니 스타디움에서 주니어 라이트급 챔피언 타이틀을 방어했던 대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그는 2019년 2월 태국 내 유명 무에타이 체육관인 ‘타이거 무에타이 짐’에서 트레이너로 활동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