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건강
[건강정보] 수면장애 진단·치료, 수면다원검사도 한 방법수면다원검사, 건강보험 적용으로 본인부담 낮아...수면무호흡증·코골이 등 질환 원인 검토 가능
  • 정재훈 부산숨이비인후과 대표원장
  • 승인 2019.06.14 14:58
  • 댓글 0
사진출처 = 픽사베이

[파이트타임즈] 잠은 하루 일과를 마치고  우리 몸을 신체적, 정신적으로 회복시켜주는 과정이다. 하지만 충분히 잠을 잤다고 생각했음에도 낮에 졸음이 심하게 오거나, 집중력이 떨어진다면 수면장애를 의심해봐야 한다.

수면장애의 대표 증상 중에는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이 있으며, 이를 같은 증상이라고 생각하는 경우가 있는데 사실은 그렇지 않다. 코를 곤다고 해서 숨이 멈추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심한 코골이 소리와 함께 호흡이 일시적으로 멎거나 불규칙해지는 것을 수면무호흡증이라고 한다. 

수면장애의 정확한 원인과 증상의 정도를 파악하기 위해서는 수면다원검사를 받아 보는 것이 바람직할 수 있다. 특히 수면무호흡증은 그 증상이 수면 중 나타나기 때문에 환자가 자각하기 어려우므로 정확한 수면 평가를 위해서는 정확한 검사가 우선되어야 한다.

수면다원검사는 수면장애를 종합적으로 진단하는 검사로 병원에서 수면을 취하는 동안 몸에 부착한 센서 등을 통해 뇌파, 안구운동, 심전도, 신체 움직임, 이상행동 등을 측정하는 것이다. 이 결과를 토대로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을 비롯한 수면장애 질환에 대한 정확한 진단을 내리게 된다.

작년 7월부터 수면다원검사에 대해서 건강보험이 적용되어 검사비에 대한 본인부담비율이 20%로 낮아졌다. 다만, 간이수면다원검사가 아닌 레벨1 수준의 정식 수면다원검사를 받아야 하며, 이를 위해서는 수면인증의의 진단을 받는 것이 좋다.

수면무호흡 증상이 심해지면 만성피로, 기억력과 집중력 저하, 두통과 고혈암, 당뇨 등 각종 합병증으로 이어질 수 있다. 단순히 잠을 제대로 취하지 못해 피곤한 수준을 넘어서는 것이다.

따라서 삶의 질 개선뿐만 아니라 몸 전체의 건강상태를 제대로 유지하기 위해서 코골이-수면무호흡증이 의심된다면 정확한 진단을 받고 치료를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수면은 정상적인 생활을 위한 충전이다. 수면장애는 다른 건강에도 악영향을 끼칠 수 있기 때문에 빠른 검사와 치료가 필요하며, 이를 통해 증상 개선에 한 발 다가갈 수 있을 것이다.

정재훈 부산숨이비인후과 대표원장  ftimes-kr@naver.com

저작권자 © 파이트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