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스포츠일반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 후보 올라
제작 = 파이트타임즈, 사진 = 대한체육회 제공, 토마스 바흐 IOC위원장(좌),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우)

[파이트타임즈]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오늘(23일, 한국시간) 집행위원회를 열어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을 비롯한 10명을 신규 IOC 위원 후보로 추천하고 오는 6월 24~26일 스위스 로잔에서 열리는 IOC 제134차 총회에서 투표로 신규 위원을 최종 선출한다고 23일 밝혔다.

IOC 집행위원회는 윤리위원회의 사전 적합성 검토, 선출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IOC 신규 위원 최종 후보를 추천, 총회 안건으로 상정했다. IOC 집행위원회의 추천을 받은 신규 위원 후보는 총회 투표에서 과반수 찬성을 얻도록 되어 있다.

올림픽헌장 상 IOC 위원의 정원은 총 115명이며, 개인자격 70명, 선수자격, 국제경기연맹(IF) 자격, 국가올림픽위원회(NOC) 자격은 각각 15명이다.

현재 IOC 위원은 총 71개국 95명이다. 국가올림픽위원회(NOC) 자격 IOC 위원의 임기는 8년으로 1회 이상 재선될 수 있으며, 만 70세가 되는 해 연말까지 그 직을 수행할 수 있다.

이기흥 회장이 국가올림픽위원회 자격으로 IOC 위원으로 선출되면 국제 스포츠 무대에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IOC 위원은 탁구 금메달리스트 유승민 선수위원과 더불어 두 명으로 늘어나게 된다.

유정현 기자  naksu_ft@daum.net

저작권자 © 파이트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