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식품·건강 식품·건강
식약처, 봄철 맞아 '식중동 예방' 위한 합동점검 실시청소년수련시설, 김밥·도시락제조업소 등 위생지도·점검
사진출처 = 픽사베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계없음

 

[파이트타임즈]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가 봄나들이 철을 맞이하여 체험학습 등 야외활동을 위해 자주 찾는 청소년수련시설 등의 식중독 예방을 위해 오는 4월 8일부터 12일까지 전국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17개 지자체와 합동으로 전국에 있는 청소년수련시설, 김밥·도시락 제조·판매업체 등 3,000여 곳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주요 점검 내용은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 ▲식품의 위생적 취급 및 보관관리 ▲종사자 건강진단 ▲부패·변질 및 무표시 원료 사용 여부 등이다.

아울러, 청소년 수련원 조리음식 및 식재료 등을 수거하여 병원성대장균, 살모넬라 등 식중독균 검출 여부도 함께 확인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 이번 점검을 통해 청소년 수련시설에서 조리한 음식과 봄나들이 철 국민들이 자주 섭취하는 김밥, 도시락에 대한 안전성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한다” 며 “ 봄철 큰 일교차로 인해 식중독 발생 우려가 높아지는 만큼, 급식소 등 식품취급시설 종사자뿐만 아니라 소비자들도 올바른 손 씻기 등 개인 위생관리를 철저히 할 것을 당부한다” 고 밝혔다.

윤동희 기자  ydh128@naver.com

저작권자 © 파이트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