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터뷰·탐방
[출전인터뷰] 이범규, " 맘 단단히 먹고 링에 올라와야...KO로 승리할 것"
사진= 이범규 선수

 

[파이트타임즈] 대한종합격투기연맹(KMF, 회장 최성호)과 WKA-ASIA(회장 문성룡, World Kungfu Association ASIA)가 11월2일 서울 신도림 테크노마트 11층 그랜드볼룸홀에서 2018년 KMF & WKA-ASIA 7체급 챔피언 타이틀매치 대회를 개최한다.

본지가 이번 대회 제6경기에 출전할 안산 투혼체육관 이범규 선수를 만나 간단한 출전 소감을 들어봤다.

 

Q. 자기소개를 부탁한다

안녕하십니까 안산투혼짐소속 이범규 입니다.

 

Q. 출전 소감 부탁드립니다.


타이틀전을 맞이하여 그에 걸맞는 경기내용을 보여드리고, 관중 및 관계자들분들께 인상깊은 시합을 보여드리겠습니다.



Q. 이번 경기에 임하는 각오 한말씀 부탁드립니다.

최근 경기 모두 ko로 이겨왔습니다. 이번 경기도 좋은흐름을 타서 반드시 ko 승리하도록 하겠습니다. 상대선수는 마음 단단히 하고 링에 올라 오세요.

 

Q. 상대 선수에게 한말씀 부탁드립니다.

경기 당일 서로 모든 것을 쏟아부어서 재밌게 시합했으면 좋겠습니다.

이번 대회 총괄감독을 맡고 있는 KMF 강원도연맹 전향호 본부장(강원도 춘천 한얼타이거멀티짐 관장)은 이번 제6경기 타이틀 방어전은 " 현 KMF 챔피언 지승민의 1차 방어전 도전자인 이범규 선수가 복싱 선수도 겸한점을 봤을때 매서운 주먹으로 파이팅을 펼칠것 같다" 며 " 펀처와 킥복서에 대결에 경기 관전 포인트를 두고보면 좋을 것 같다" 고 설명했다.

윤동희 기자  ydh128@naver.com

저작권자 © 파이트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