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무아이 쁘아까오, 태국 특수부대서 무에타이 시범 교육 실시
상태바
낙무아이 쁘아까오, 태국 특수부대서 무에타이 시범 교육 실시
  • 이진용
  • 승인 2021.03.23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출처 = WMC
사진 출처 = WMC

 

[파이트타임즈] 태국의 국기(國技)이자 전쟁무술인 '무에타이'가 특수부대 병력들의 전투력 향상을 위해 활용됐다.

글로벌 무에타이 스타 ‘쁘아까오’가 태국 특수부대를 찾아 비무장 상태에서 전투 시 맨손으로 상대를 제압할 수 있는 무에타이 공방 기술에 대해 시범 교육을 실시했다.

이와 함께 칼이나 나무 등으로 이뤄진 무기를 사용해 사람들을 보호하면서 자신의 부상을 피하고 상대에게 반격을 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그는 물리적인 공방 이외에도 병력들에게 실전에 임할 때 필요한 결단력과 어떠한 분야에서든 성공을 거두기 위해 필요한 것들에 대해 열띤 강연도 펼쳤다.

한편, 쁘아까오 반차멕은 과거 일본의 격투 대회인 K-1에 데뷔해 유수의 세계 강자들을 꺾으며 이름을 알린 태국의 유명 낙무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