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언론중재위원 임기 만료로 13명 신임 위촉
상태바
문화체육관광부, 언론중재위원 임기 만료로 13명 신임 위촉
  • 이진용
  • 승인 2020.12.16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원행정처 추천 법관, 대한변호사협회 추천 변호사, 전직 언론인, 언론계 학자 등 다양한 분야 인사로 인선돼
사진 = 신임 언론중재위원 13인 / 출처 = 문화체육관광부
사진 = 신임 언론중재위원 13인 / 출처 = 문화체육관광부

 

[파이트타임즈]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가 언론중재위원회 위원의 임기만료에 따라 12월15일 자로 언론중재위원 13명을 위촉했다. 임기는 3년이다.

신임 중재 위원은 「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 제7조 제3항의 규정에 따라 법원행정처 추천 법관, 대한변호사협회 추천 변호사, 전직 언론인, 언론계 학자 등 다양한 분야의 인사로 인선했다고 한다.

언론중재위원회는 언론보도 등에 따른 분쟁을 조정·중재하고 법익침해 사항을 심의하기 위한 기구로서, 전국 18개 중재부에 중재위원 90명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번 위촉으로, 중재위원 90명은 법관 18명, 변호사 18명, 전직 언론인 24명, 언론 및 행정학계의 학자 등 30명으로 구성됐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중재위원은 법률과 양심에 따라 독립적으로 조정·중재·심의 업무를 수행하며, 최근 증가하고 있는 인터넷 언론 피해 등에 신속하게 대응함으로써, 국민의 권익 보호와 건전한 언론환경 조성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