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6일~28일 ‘2020 스포츠정책포럼’ 온라인 생중계
상태바
11월 26일~28일 ‘2020 스포츠정책포럼’ 온라인 생중계
  • 이상민
  • 승인 2020.11.26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체육 100주년 맞아 ‘대한민국 스포츠 새로운 100년’ 주제로 토론 진행
사진 출처 = 문화체육관광부
사진 출처 = 문화체육관광부

 

[파이트타임즈]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가 한국체육학회(회장 차광석)와 함께 오는 11월 26일(목)부터 28일(토)까지 ‘2020 스포츠정책포럼’을 연다.

이 포럼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관객 없이 진행되며, 온라인으로 생중계 된다.

일제강점기 때인 1920년 7월, 대한체육회의 모태인 ‘조선체육회’의 설립으로 출발한 한국체육이 어느덧 100주년을 맞이했다.

이와 관련 이번 토론회에서는 체육계 전문가를 비롯한 현장 실무자, 학계 교수들 총 60명이 ‘대한민국 스포츠 새로운 100년’이라는 주제로 체육계에 산적한 여러 문제를 명확히 직시하고 새롭게 혁신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한다.

토론회 첫날(11. 26.)에는 ‘보편적 스포츠권과 체육인 복지’를 주제로 ▲ 스포츠권과 「스포츠기본법」, ▲ 은퇴 체육인의 진로 지원 방안, ▲ 체육인 복지 지원의 필요성과 지속 가능한 지원 방안, ▲ 체육인복지 전달 체계 등을 논의한다.

두 번째 날(11. 27.)에는 ‘코로나19와 스포츠의 지속 가능성’을 주제로, ▲ 비대면 스포츠산업 발전 방안, ▲ 스포츠 거대자료(빅데이터)와 건강관리 연계, ▲ 스마트 체육시설 구축, ▲ 위기상황에서 스포츠를 지속하기 위한 체육행정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마지막 날(11. 28.)에는 ‘선진적 스포츠 민관협력(거버넌스) 체계 구축’을 주제로 ▲ 대한민국 스포츠 민관협력(거버넌스)의 효과성 제고 방안, ▲ 지방체육회 민선화 평가와 발전 방안, ▲ 학교 밖 체육 현황과 정책적 관리 체계, ▲ 종목단체 운영 개선 방안 등에 대해 토론한다.

박양우 장관은 “체육 정책은 세계적 흐름에 맞추어 획기적인 체계(패러다임) 변화가 절실하다. 이번 토론회에서 논의된 내용은 체육 정책에 귀중하게 반영할 것”이라며, “체육인의 인권 보호, 학생선수의 학습권 보장 등 스포츠 혁신 정책을 추진하고, 전문체육과 생활체육, 스포츠산업이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골고루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