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장애인체육회, 은퇴 장애인 체육선수 진로설계·구직 돕는다
상태바
대한장애인체육회, 은퇴 장애인 체육선수 진로설계·구직 돕는다
  • 이상민
  • 승인 2020.05.12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는 전년도 대비 체육행정가, 전문가 양성과정 확대·세분화
사진 = 대한장애인체육회 로고
사진 출처 = 대한장애인체육회

 

[파이트타임즈] 대한장애인체육회(회장 이명호)가 지난 9일 오전 9시30분, 체육인지원센터에서 ‘2020 장애인 은퇴선수 취업지원 교육’ 개강식을 열고 은퇴·예비 은퇴선수들을 위한 본격적인 교육을 시작했다고 11일 밝혔다.

‘장애인 은퇴선수 취업지원 교육’은 장애인 은퇴선수와 은퇴 예정인 선수들의 진로설계 및 구직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대한장애인체육회에서 2017년도부터 진행하고 있는 사업이다.

올해는 전년도의 체육행정가 및 전문가 양성과정을 보다 확대·세분화하여 ▲장애인식개선 교육강사 양성, ▲장애인스포츠지도사 이론 준비(2급), ▲체육행정가(특강), ▲직업상담사(2급) 취득, ▲바리스타 양성 과정을 운영한다. 각 과정별 운영기간은 4주에서 최대 12주까지 진행된다.

개강식에 참석한 전혜자 대한장애인체육회 사무총장은 “배움의 열정 하나로 먼 곳까지 찾아준 전국의 장애인은퇴선수들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선수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적극 반영한 이번 교육 과정이 진로탐색과 취업연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개강식 이후 진행된 ‘장애인식개선 교육강사 양성’ 과정은 5월 9일부터 6월 6일까지 매주 토요일 총 6회에 걸쳐 진행되며, 자세한 사항은 체육인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