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에타이 체육관의 인사법 중 하나 ‘와이(ไหว)้’
상태바
무에타이 체육관의 인사법 중 하나 ‘와이(ไหว)้’
  • 유정현
  • 승인 2020.03.26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 = jobbkk
사진출처 = jobbkk

 

[파이트타임즈] 본 글에서는 무에타이 체육관 내에서의 인사법 중 하나인 ‘와이(ไหว้)’에 대해 소개한다.

와이(ไหว้)는 태국 전통의 합장 인사법으로, 상대방에 대한 존중을 나타낸다고 볼 수 있다.

인사 방법은 가볍게 손을 모아 기도하는 듯한 자세를 취하고 간단한 목례를 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국내 일부 무에타이 체육관에서도 체육관 내 인사법으로 태국의 인사법 와이(ไหว)를 사용하는 경우가 있다.

국내 무에타이 체육관에서 이를 사용하는 이유는 각 체육관별로 여러 가지가 있다고 볼 수 있다. 무에타이 종주국인 태국의 전통을 계승하기 위함이라고도 볼 수 있으며, 관원 간 서로를 존중하고 예의범절을 강화하기 위함이라고도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