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서울특별시 일원에서 개최
상태바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서울특별시 일원에서 개최
  • 유정현
  • 승인 2019.10.16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내 장애인선수들의 최대 스포츠 축제 개최”
제작 = 파이트타임즈 / 사진 = 대한장애인체육회 제공
제작 = 파이트타임즈 / 사진 = 대한장애인체육회 제공

 

[파이트타임즈]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가 후원하고, 대한장애인체육회가 주최하며, 서울특별시·서울시교육청·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가 주관하는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가 ‘맞잡은 손 하나로! 열린 마음 미래로!’라는 표어를 내걸고 10월 15일(화)부터 19일(토)까지 서울특별시 일원에서 열린다.

선수부(27종목)와 동호인부(18종목)로 나누어 총 30개의 종목을 운영하는 이번 대회에는 절단 및 기타 장애, 시각장애, 지적장애, 청각장애, 뇌성마비장애 선수 등 선수단 8,978명(선수 6,025명, 임원 및 관계자 2,953명)이 17개 시도에서 참가한다.

서울특별시 내 총 12개 구와 타 7개 시도의 34개 경기장에서 대회가 펼쳐지며, 카누와 트라이애슬론은 10월 8일에 사전 경기가 진행됐다.

또한, 농구(지적)와 휠체어럭비, 사이클(트랙) 등 8개 종목은 10월 13일과 14일에 사전 경기가 진행됐다.

1981년에 시작한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그동안 우리나라 장애인 엘리트체육선수들이 기량을 펼칠 수 있는 무대로서 국내 장애인체육의 저변을 확대하고 장애인체육에 대한 국민의 관심과 격려를 이끌어냈다.

특히 올해는 역대 최다 인원인 8,978명이 참가하고, 해외동포선수단도 4개 종목(골프, 역도, 볼링, 수영)에 총 23명(선수 6명, 관계자 17명)이 참가한다. 또한, 전시종목으로 카누, 트라이애슬론, 슐런, 쇼다운 등 4개 종목이 신설돼 흥미를 더할 예정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대회를 통해 우수한 선수들이 선의의 경쟁으로 기량을 발전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선수들의 모습은 우리 국민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할 것” 이라며, “참가한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하고, 공정한 경기, 꿈, 열정, 노력과 같은 스포츠의 소중한 가치를 보여주길 바란다.” 고 밝혔다.

대회 개회식과 일부 경기는 한국방송 2채널(KBS 2TV)에서 녹화 방송된다. 경기 일정과 결과는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대회 관련 이야기와 뉴스 등은 대한장애인체육회 공식 블로그, 페이스북 등 누리소통망(SNS)에서 만날 수 있다.

경기 종목
경기 종목

 


주요기사